벼룩시장 - 좋은 사람들의 생활정보 시장 벼룩시장 소식이벤트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후 일자리 검색 서비스를 이용해보세요!
각종 언론에 보도된 벼룩시장의 새로운 소식을 전합니다.

직장인 가장 즐거운 순간은 ‘월급 받을 때’, 가장 화나는 순간은? 2020.01.13



하루 중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기에 다양한 희로애락이 공존하는 직장생활, 업무에 치이고 인간관계에 따른 갈등도 있지만 행복하고 즐거울 때도 분명 존재한다.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대표 장영보)이 직장인 796명을 대상으로 직장인의 희로애락이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설문결과에 따르면 직장인이 가장 기분 좋은 순간으로 월급 받을 때’(39.7%)1위로 꼽았다. 이어 승진했을 때’(17.6%), ‘성과급 받을 때’(15.1%), ‘휴가 쓸 때’(13.6%), ‘업무성과가 좋을 때’(8%), ‘칭찬받을 때’(6%)의 순이었다.

 

직장인들이 가장 화를 느낄 때는 언제일까? 직장인들은 인격모독 발언을 들을 때’(32.2%)가장 화가 난다고 응답했다. ‘부당한 업무지시를 받을 때’(27.6%), ‘성과, 능력을 과소평가 받을 때’(16.6%), ‘휴일에 회사 행사에 동원될 때’(10.1%), 업무성과를 가로채기 당했을 때(9%) 등의 의견도 있었다.

 

화를 나게 하는 대상은 상사’(72.9%)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이 밖에 클라이언트’(10.6%), ‘동기’(10.6%), ‘거래처 및 협력사 직원’(4%), ‘후배’(2%)가 있었다.

 

화가 날 때는 무조건 참는다는 의견보다는 표현한다는 의견이 더 많았다. 가장 많은 62.3%표정을 굳히거나 말을 하지 않는 등 간접적으로 표현한다고 답했으며 14.1%직접적으로 표현한다고 답했다.

 

무조건 참는다고 답한 응답자는 23.6%였으며 그 이유로는 불편한 상황을 만들고 싶지 않아서’(44.7%), ‘화를 내도 달라질게 없어서’(29.8%), ‘나 하나만 참으면 해결될 일이라서’(17%), ‘내 평판이 나빠질까 봐’(8.5%)를 들었다.

 

직장인으로 서러운 순간 1위는 별 것 아닌 걸로 트집 잡힐 때’(31.7%)였다. 다음으로 내가 하지도 않은 일로 혼날 때’(23.1%), ‘나한테만 업무가 몰릴 때’(13.1%), ‘시키는 대로 했는데 혼날 때’(12.1%), ‘일이 많아 휴가를 쓰지 못할 때’(8%), ‘나 혼자만 남아서 야근할 때’(6.5%), ‘못 마시는 술을 억지로 마셔야 할 때’(5.5%)였다.

 

직장인에게 하루 중 가장 즐거운 순간인 퇴근시간, ‘퇴근 직전에 일이 생길 때’(31.7%) 직장인은 가장 짜증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외에도 같은 일 여러 번 반복하게 할 때’(24.1%), ‘상사, 동료가 나에게 일을 미룰 때’(22.1%), ‘의미 없는 야근을 해야할 때’(15.1%), ‘갑자기 회식 일정이 생길 때’(7%) 짜증이 난다고 답했다

 

한편 직장인들은 회사에서의 감정표현을 솔직하게 하냐는 질문에 최대한 감정을 배제하고 이성적으로 행동한다’(40.7%)고 답해 주관적인 감정을 배재하고 객관적으로 행동하려는 경향을 보였다. ‘긍정적인 감정만 표현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29.1%였으며 솔직하게 하는 편이다’, ‘부정적인 감정만 표현한다가 각각 20.1%, 10.1%로 뒤를 이었다.

 

동료들이 감정을 알아주길 원할 때는 업무적으로 힘들 때’(43.2%)가 가장 많았으며 계속해서 내 감정에 대해 알아주지 않아도 괜찮다’(19.6%), ‘개인적으로 힘든 일이 있을 때’(17.6%), ‘업무적으로 좋은 일이 있을 때’(14.6%) 등이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