벼룩시장 - 좋은 사람들의 생활정보 시장 벼룩시장 소식이벤트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각종 언론에 보도된 벼룩시장의 새로운 소식을 전합니다.

2019년 ‘아르바이트’, ‘부업’, ‘단기알바’ 등 단기 일자리 검색어 2020.01.13



극심한 취업난 속 생활밀착 구직자가 2019년 한 해, 가장 많이 검색한 취업 관련 검색어 1위는 야간으로 나타났다. 특히 아르바이트’, ‘부업’, ‘단기알바등 단기 일자리 대한 검색어의 인기가 눈에 띄는 2019년이었다.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대표 장영보)2019년 한 해 동안 검색량이 가장 많았던 키워드를 뽑아 발표했다.

 

1위를 차지한 야간은 낮에 비해 비교적 높은 시급과 남는 시간을 활용한 투잡이 가능하다는 점 때문에 2018년에 이어 2년 연속 가장 많이 검색된 키워드로 선정됐다.

 

야간에 이은 검색어 2위는 아르바이트였으며 단기 일자리를 의미하는 검색어인 부업’, ‘단기알바또한 각각 5, 8위에 랭크 되었다.

 

이는 주당 근로시간이 17시간 미만 근로 형태인 미니잡이 2019년에도 계속 증가했음을 알 수 있는 부분으로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후 근로 소득 감소, 최저임금 인상, 고용시장 불안정 등이 겹치며 구직자들이 단기 일자리 키워드를 많이 검색한 것으로 보인다.

 

3위는 생활밀착형 일자리 3대 업직종(요리/서빙, 생산/기술/건설, 운전/배달) 중 하나인 요리/서빙카테고리 키워드인 주방이 차지했다.

 

4위는 장기적인 경기불황으로 돈을 벌며 숙식까지 해결, 일석이조의 효과로 생활밀착직 구직자들 사이에서 꾸준한 검색되고 있는 숙식제공이 차지했다.

 

취업이 잘 되는 유망자격증 1순위인 지게차운전기능사의 인기를 증명하듯 지게차6위에 올랐으며 마트’(7), ‘사우나’(9), ‘청소’(10) 키워드가 10위권 안에 포함됐다.

 

이외에도 한 해의 이슈와 시의성을 고려한 검색어도 찾아볼 수 있었다.

 

2019년 소비시장의 가장 큰 이슈였던 새벽배송은 서비스가 활성화 되고 배송 인력이 확대되면서 검색량이 수직 상승하여 전체 순위 11위에 랭크 되었으며 새 학기가 시작되는 3월부터 6월까지 주부가능’(13) 일자리에 대한 키워드 검색량이 다른 달에 비해 증가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명절이 있었던 2월과 9월에는 각각 ’, ‘추석등의 검색어가 상위에 랭크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