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서비스 바로가기 페이지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벼룩시장 - 좋은 사람들의 생활정보 시장
HOME > 벼룩시장 기사보기 > 취업플러스
지역벼룩시장 바로가기

취업플러스

[취업플러스] 여성 76.9%, 전업주부보다‘주부 직장인’이 낫다
[취업플러스] 여성 76.9%, 전업주부보다‘주부 직장인’이 낫다 2013-12-05

 

 

우리나라 여성 10명 중 8명은 전업주부보다 직장생활을 하는 주부가 낫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 포털 파인드잡(www.findjob.co.kr)이 25세 이상 여성 908명을 대상으로 ‘여성 취업 의식 조사’에서 전업주부와 직장생활을 하는 주부 중 어느 쪽을 선택할지 질문했다.

그 결과 전체 응답자의 76.9%가 직장생활을 하는 주부를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연령이 높을수록 직장생활을 하는 주부를 선택한 비율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20대 72.7%·30대 83.3% ·40대 84.9%·50대 이상 85.7%로, 연령이 높을수록 직장생활 주부를 선택한 비율이 뚜렷하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결혼을 한 기혼 여성이 ‘직장생활 주부’를 선택한 비율이 84.3%를 나타내며, 미혼 여성(70.8%)보다 7.4% 더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함께 현재 구직 활동을 하고 있는 여성(633명)에게 취업을 하기 가장 힘든 이유가 무엇이라고 생각하는지 질문했다.

그 결과 ‘나이 때문에’(30%)라는 의견이 1위를 차지했고 다음으로 ‘스펙이 부족해서’(21%)가 2위·‘자신감, 의지 부족’(16.1%)이 3위를 차지했다.

뒤이어 ‘일자리가 적어서’(10.9%), ‘경력 단절 때문에’(9.3%), ‘원하는 기업의 채용 공고가 없어서’(7.9%), ‘눈높이가 높아서’(2.1%) 순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 취업이 힘든 이유를 살펴보면 20대는 ‘스펙’을, 50대는 ‘나이’를 가장 큰 이유로 꼽았다.

20대는 ‘스펙이 부족해서’가 32.7%로 가장 많았고, 특히 50대는 ‘나이 때문’이라는 응답이 전체의 87.3%로 압도적으로 많은 결과를 나타내며 대조를 이뤘다.

30대와 40대 역시 각각 25.2%, 47.1%가 ‘나이 때문’이라는 의견을 보였다.

여성이 현재 구직을 하는 이유 1위로는 ‘생활비를 벌기 위해’(53.9%)가 절반 이상을 차지하며 가장 많았고, ‘본인의 자아 실현을 위해’가 14.8%로 2위를 나타냈다.

이어 ‘용돈을 벌기 위해’(6.2%), ‘필요한 목돈 마련’(11.8%), ‘노후 대책 마련’(5.7%), ‘자녀 양육비를 벌기 위해’(7.6%) 순으로 나타났다.

 

김소라 기자 ksr8503@mediawill.com

 

목록보기

독자의견

독자의견
내용(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의견쓰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마케팅·이벤트 정보 수신 동의

닫기
회원님
나에게 딱 맞는 맞춤정보 및 e-paper와 함께 매월 새로운
이벤트 소식도 받아보시는건 어떠세요?

마케팅·이벤트정보 수신 동의

마케팅·이벤트정보 수신 동의 내용
이용목적 개인정보의 항목 보유 및 이용기간
이용자에게 최적화된 서비스 제공
(회원 맞춤 서비스)
신규 서비스 및 상품 개발을 위한 서비스 이용 현황 통계/분석
벼룩시장 구인구직/부동산/중고차/상품&서비스, e-Paper, 부동산써브 서비스의 이벤트 기획, 간행물 발송, 다양한 정보와 이벤트 소식 제공
(이메일, 전화, 문자)
이름, 상호(기업)명,
휴대폰 번호, 이메일
회원 탈퇴시까지 또는 고객
요청에 따라 개인정보 이용동의
철회 요청시까지

마케팅·이벤트 수신동의는 회원정보 관리를 통해 언제든지 변경이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