벼룩시장 - 좋은 사람들의 생활정보 시장 [B1]
HOME > 벼룩시장 기사보기 > 취업플러스
지역벼룩시장 바로가기

취업플러스

[취업플러스] 청년 알바생 괴롭게 하는 자조어 1위 ‘헬조선’ 2017-06-07

0608취업.jpg

 

 

대한민국 대표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지난 5월 22일부터 29일까지 전국 알바생 총 1,002명을 대상으로 ‘청년 알바생, 대통령에게 바란다’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그 결과를 발표했다. 청년 알바생들이 선택한 <문재인 정부에서 더 이상 유행하지 않았으면 하는 자조어> 1위는 ‘헬조선’, 2위는 이른바 ‘수저 계급론’에서 파생된 금수저, 흙수저인 것으로 나타났다.

 

 

헬조선, 금수저 흙수저란 단어는 더 이상 듣기 싫어요

 

 현 정부에서 더 이상 유행하지 않았으면 하는 신조어 1위로 ‘헬조선(29.8%)’이 꼽혔으며, 2위는  ‘금수저·흙수저(27.6%)’가 차지해 불평등한 사회구조에 힘들어하는 청년들의 목소리가 설문결과에도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이어 저임금 노동에 시달리는 청년 알바생의 현실을 반영한 ‘열정페이(14.7%)’가 3위를 차지했으며, 청년실업자+신용불량자의 줄임말인 ‘청년실신(10.7%), ‘노오력(6.4%), ‘이생망(5.3%)’, ‘알바추노(1.3%)’ 순으로 답변했다.

 문재인 정부의 아르바이트 관련 공약에 대한 알바생들의 관심은 단연 ‘최저 시급 1만원 인상’으로 쏠렸다. 전체 응답자의 42%가 ‘가장 관심 있는 문 정부의 아르바이트 관련 공약’으로 ‘2020년까지 최저임금 1만원 인상’을 꼽은 것이다. 이어 ‘3개월 연속 근무 시 실업급여·퇴직금 적용(22.7%)’, ‘청년·알바체당금제 도입(13.5%)’, ‘알바존중법 도입(13.2%)’, ‘최저임금 전담 근로감독관 신설(6.8%)’ 순이었다. ‘최저임금 1만원을 2020년까지 단계적으로 인상하는 방안’에 대해서 전체 응답자의 과반이 넘는 55.1%가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답했으며, ‘즉각 인상해야 한다’는 응답도 22.7%로 나타났다.

 이외에 ‘대한민국이 어떤 나라가 되었으면 좋겠냐’는 질문에 ‘경제가 안정적인 나라(28.4%)’가 됐으면 좋겠다는 답변이 가장 많았다. 또 ‘알바생도 일하기 좋은 나라(23.2%)’가 근소한 차이로 2위를 차지해 많은 알바생들이 열악한 알바 처우에 대한 개선을 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타 답변으로는 ‘노후 걱정이 없는 나라(12.3%)’, ‘마음 놓고 공부할 수 있는 나라(12.1%)’, ‘아이 키우기 좋은 나라(9%)’, ‘여성이 당당한 나라(7.4%)’, ‘안보가 강한 나라(3.5%)’등이 있었다.

 

 

알바생도 자신의 권리를 존중 받는 대한민국이 되기를

 

 알바천국 관계자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 경기불황과 더불어 취업난에 고통 받는 청년 알바생들의 어려운 현실을 파악할 수 있었다”며 “문재인 정부에서는 ‘헬조선’, ‘금수저·흙수저’와 같은 신조어가 사라졌으면 한다. 더욱이 대한민국이 알바생들도 자신의 권리를 존중 받는 알바선진국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알바천국은 최근 알바 하기 좋은 나라를 만들기 위한 ‘알바선진국’ 캠페인을 런칭했으며, 캠페인의 일환으로 ‘알바선진국 아무말대잔치’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아무말 대잔치’ 이벤트는 오는 12일까지 알바천국 모바일앱에서 참여 가능하며, 본 이벤트를 통해 수렴된 의견은 차기 정부에 직접 전달 될 예정이다.

 

▷ 알바천국은 국내 최초로 아르바이트 정보를 제공하며 성장한 알바천국은 우리나라 대표 아르바이트 포털 사이트다. 국내 최초로 모바일에서 근로계약서 작성과 서명이 가능한 전자근로계약서 솔루션을 개발해 보다 쉽고 편리하게 고용인, 고용주의 권리를 지킬 수 있게 했다. 알바천국은 철저한 공고 품질 관리를 위해 국내 최초로 사전등록 심사제를 도입한 바 있으며, 노무사 지원, 면접비 지원, 24시간 공고 필터링 시스템, 안심번호 서비스 등 알바의 품격을 지키기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자료제공: 알바천국

목록보기

독자의견

내용(0) 아이디 작성일
더는 국민들의 손으로 끌어내려지게 만드는 대통령이 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뿐입니다.. 더는 그런 대통령 보고 싶지 않습니다. 국민들 한사람 한사람의 손을 잡아주며 그의 목소리에 귀기울여주는 대통령이 되시기 바랄 뿐입니다... 댓글달기 dltmfql1136 2017-06-07
의견쓰기
의견쓰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